news

4444

2018.03.26

‘현지에서먹힐까’ 여진구 “첫 고정 예능? 고민했지만 값진 경험이라 생각”

‘현지에서 먹힐까’ 여진구가 예능에 도전한 이유를 전했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tvN 예능프로그램 ‘현지에서 먹힐까?’ 제작발표회가 개최된 가운데 홍석천, 이민우, 여진구, 이우형 PD 등이 참석했다.

이날 여진구는 데뷔 이래 처음으로 고정 예능프로그램으로 ‘현지에서 먹힐까’를 선택했다. 그 이유에 대해 그는 “사실 고민을 많이 했다. 평소에 유머러스한 성격도 아니다”면서도 “태국에서 푸트트럭을 형들과 함께 한다는 기회가 다시 오지 않을 거라 생각했다. 다시 오지 않을 값진 경험이 될 것 같았다”고 밝혔다.

이에 홍석천은 “이번 촬영을 통해 여진구의 매력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다”고 했고, 이민우는 “여진구의 캐스팅 소식을 듣고 ‘됐다’ 싶었다”면서 여진구에 대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한편 ‘현지에서 먹힐까’는 각 나라 음식에 일가견이 있는 셰프가 현지에서 푸드트럭을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홍석천과 이민우, 그리고 여진구가 푸트드럭을 직접 끌고 태국 전역을 돌면서 다채로운 먹거리 메뉴를 선보인다. 오는 27일 첫 방송.

Back